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북한, 대남 군사행동 보류 이어 대남 확성기 철거 작업 시작 접경지역 재설치한 20여개 확성기 다시 철거

기사승인 2020.06.25  11:23:01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IBS중앙방송]

북한이 24일 대남 군사행동을 보류한 데 이어 최근 재설치한 대남 확성기도 철거하기 시작한 것으로 나타났다.

군 등에 따르면 북한은 이날 오전 접경지역 내 재설치했던 대남 확성기를 철거하는 작업을 시작했다.

북한은 탈북민단체의 대북전단 살포에 대한 항의 차원에서 대남전단과 함께 대남 확성기를 재설치했다. 북한은 지난 22일부터 남북 접경지역 20여곳에서 동시다발적으로 대남 확성기를 재설치, 남북간 긴장이 고조됐었다.

이날 대남 확성기 철거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대남 군사행동 보류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김 위원장이 주재한 조선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예비회의 결과를 보도하며 "예비회의에서 조선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는 조성된 최근 정세를 평가하고 조선인민군 총참모부가 당중앙군사위원회 제7기 제5차 회의에 제기한 대남 군사행동 계획들을 보류했다"고 밝혔다.

 

김진성 기자 id598@naver.com

<저작권자 © 독도시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